Status
Not open for further replies.
1062장
스테인리스로 만든 악어와 뼈가 그에게서 도망친다.
바구미 등장, 현상금 3,30억, 마사 마사 노 미, 그는 흰 수염과 비슷한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프랑켄슈타인의 영감을 받아 록스 해적 시대에 베가펑크가 만든 언데드다. 그는 생물학적으로 불멸이지만 여전히 전투에서 죽을 수 있습니다
그는 또한 각성을 가지고 있으며, 해양 함대는 그의 힘에서 막을 수 없을 정도로 미끄러지고 미끄러집니다, 그는 마음대로 마찰을 통제한다!
키자루가 나타나 빛의 검으로 바구미와 싸운다. 그는 글레이브에 마찰을 사용하여 극도의 열을 발생시키고 정복자 + 무장 코팅을 사용하여 키자루 라이트 소드를 파괴합니다.
스테인리스가 파괴되면서 챕터가 끝납니다, 불타는 악마처럼 보이는 바구미가 키자루를 다시 공격하려고 합니다
Probably not real but just for the sake of it.
Weevil is actually undead in the way he has eternal life but can die in battle.
Created by Vegapunk as Frankensteins Monster during the Rocks Era.
Weevil controls friction and uses it with his glaive for extreme heat along with CoA and CoC to destroy Kizaru's lightblade. Weevil looks like a fiery demon when he attacks Kizaru.

His bounty is 3.3 Billion.
 
Probably not real but just for the sake of it.
Weevil is actually undead in the way he has eternal life but can die in battle.
Created by Vegapunk as Frankensteins Monster during the Rocks Era.
Weevil controls friction and uses it with his glaive for extreme heat along with CoA and CoC to destroy Kizaru's lightblade. Weevil looks like a fiery demon when he attacks Kizaru.

His bounty is 3.3 Billion.
I think we had a similar fake spoiler a couple of weeks ago
:sus:
 
Status
Not open for further replies.
Top